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세계百, 미국인이 만든 전통소주 '토끼소주' 한정 판매

송고시간2019-12-11 06:00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신세계백화점은 미국인이 만들어 미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한국식 전통소주 '토끼소주'를 19일부터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토끼소주는 미국인 브랜드 힐이 한국에서 영어강사를 하던 2011년 전통 양조장에서 영감을 받아 만든 전통 소주다.

미국 뉴욕 내 100여개 음식점 등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미국을 찾는 한국인 관광객들 사이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다고 신세계백화점은 전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전통주 전문 매장 '우리 술방'을 통해 23도(375㎖)와 돼지 에디션(375㎖) 두 종류를 각각 120병, 60병 한정으로 판매한다.

신세계백화점은 "'우리 술방'의 최근 3년간 매출 중 20∼30대 고객 비중이 50%에 육박할 정도로 '2030' 세대가 전통주 시장의 큰손으로 자리매김했다"면서 "토끼소주가 특히 젊은층의 관심을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토끼소주 23도(왼쪽)와 토끼소주 돼지에디션
토끼소주 23도(왼쪽)와 토끼소주 돼지에디션

[신세계백화점 제공]

zitr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