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곡성 폐비닐 재활용 공장 화재…잔불 진화 중

송고시간2019-12-07 09:27

공장 화재 (PG)
공장 화재 (PG)

[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곡성=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7일 오전 6시 37분께 전남 곡성군 입면 폐비닐 재활용 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조립식 패널로 된 건물 3채가 타거나 그을렸다.

불이 공장 인근 임야로 옮겨붙자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 헬기와 소방차량 등을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소방당국은 1시간 30여분만인 오전 8시 12분께 큰 불길을 잡고 잔불을 정리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불을 완전히 진화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