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실감콘텐츠 축제 막올라 "VR·AR 산업에 아낌없는 투자지원"(종합)

송고시간2019-12-05 21:57

5~7일 엠컨템포러리 '실감콘텐츠 페스티벌'…내년 실감콘텐츠 예산 1천억 확대

VRound 수상작 등 40여편 체험전시…실감콘텐츠 대응전략 강연·토론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4차 산업혁명 시대 킬러콘텐츠로 주목받는 실감콘텐츠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하는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이 5일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개막했다.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은 개막식에서 미래 먹거리로 떠오른 실감콘텐츠를 전략산업으로 육성하는 데 전폭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

(서울=연합뉴스) 5일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열린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개막식에서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2019.12.5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김 원장은 "실감콘텐츠 산업의 도약을 위해 아낌없는 투자와 지원을 하겠다"면서 "새로운 콘텐츠 발굴을 위한 제작 지원과 해외 진출 확대를 위한 자금 지원에서부터 국민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공공콘텐츠 제작까지 전 범위에 걸쳐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 첫걸음이 이번 '실감콘텐츠 페스티벌'"라며 "그동안의 제작 지원 성과와 함께 국내 실감콘텐츠 시장을 선도하는 전문가와 콘텐츠를 한자리에 모았다"고 소개했다.

콘진원은 내년 실감형콘텐츠 지원 예산을 올해(261억원)의 3.5배 이상인 1천억원 수준으로 확대할 것이란 계획을 공개했다.

실감콘텐츠는 이용자 오감을 자극해 몰입도를 향상시키는 기술을 통칭하는 것으로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 프로젝션 맵핑, 인터랙티브 미디어 등을 가리킨다.

미국 진출에 성공한 국산 실감콘텐츠 'MRX 범퍼카'
미국 진출에 성공한 국산 실감콘텐츠 'MRX 범퍼카'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5일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열린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에서 스튜디오 매크로그래프의 'MRX 범퍼카'를 시연하고 있다. 지난달 미국 올랜도에서 열린 '국제 테마파크 박람회(IAAPA)에서 호평을 받고 1천100만달러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2019.12.5 abullapia@yna.co.kr

콘진원과 문화체육관광부 주최로 5~7일 사흘간 열리는 이번 페스티벌은 다양한 체험·전시와 함께 5세대(5G) 이동통신 기술을 접목한 공연, 실감콘텐츠 전략 강연·토론 등으로 채운다.

아이돌그룹 러블리즈와 밴드 애프터문이 5G 이동통신의 초고속·초저지연 특성을 살려 다양한 시점에서 감상하는 새로운 형식의 멀티뷰 공연으로 행사 포문을 열었다.

뒤이어 8천만원 상금이 걸린 국내 최대 VR 콘텐츠 공모전인 '2019 VRound' 시상식이 진행됐다. 올해는 대상인 '슬랙라인VR'(백승범)을 비롯한 10편이 수상했다.

슬랙라인VR은 우리나라 전통 줄타기를 소재로 한 건강, 교양, 힐링을 아우르는 4DX 스포츠 VR이다.

'2019 VRound' 대상 슬랙라인VR
'2019 VRound' 대상 슬랙라인VR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5일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열린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에서 '슬랙라인VR'을 시연하고 있다. 국내 최대 VR 콘텐츠 공모전인 '2019 VRound'에서 대상을 받은 슬랙라인VR은 우리나라 전통 줄타기를 소재로 한 건강, 교양, 힐링을 아우르는 4DX 스포츠 VR이다. 2019.12.5 abullapia@yna.co.kr

행사장에 마련된 체험·전시 공간에선 VRound 경쟁작품 19편과 VR 콘텐츠 제작 지원과제 20편 등 총 40여편의 첨단 실감콘텐츠를 직접 보고 체험한다.

지난달 미국 올랜도에서 열린 '국제 테마파크 박람회(IAAPA)에서 호평을 받고 1천100만달러 공급계약을 체결한 스튜디오 매크로그래프의 'MRX 범퍼카'도 타 본다.

이어 '실감콘텐츠 산업 미래대응 전략'이란 주제로 진행된 강연·토론에는 한국, 미국, 일본에서 활약하는 세계적인 콘텐츠 기업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미국 기술기업 매직리프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숀 스튜어트는 '모든 세계가 무대: 실감콘텐츠의 미래'란 주제 강연에서 학교나 집, 사무실 등 일상으로 실감콘텐츠가 확장되었을 때 어떤 변화가 올 것인지 전망했다.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5일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열린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에서 전시된 실감콘텐츠를 시연하고 있다. 2019.12.5 abullapia@yna.co.kr

미국 VR 애니메이션 기업인 바오밥스튜디오 책임 프로듀서 케인 리는 '체험자를 소중하게 생각하는 방법: 실감형 스토리텔링 향상을 위한 바오밥 스튜디오의 전략'이란 주제로 바오밥 스튜디오의 작품들과 앞으로의 비전을 소개했다.

일본 실감콘텐츠 제작사 네이키드의 제너럴매니저인 나카가와 신사쿠는 '실감형 예술 활동에 숨겨진 철학'을 주제로 네이키드의 다양한 프로젝트와 작품 제작 과정을 설명했다.

한국 연사로는 국내 영화·드라마 시각특수효과(VFX) 분야를 주도하는 디지털아이디어 박성진 대표가 참여해 '한국 실감콘텐츠 미래 전략: 콘텐츠의 중심 VFX'라는 주제로 국내 실감콘텐츠의 트렌드와 미래에 대해 얘기했다.

체험·전시는 6~7일 일반 관람객에도 공개돼 무료로 관람한다.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5일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열린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개막식에서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2019.12.5 abullapia@yna.co.kr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서울=연합뉴스) 5일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열린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개막식에서 아이돌그룹 러블리즈가 축하공연을 하고 있다. 5G 이동통신의 초고속·초저지연 특성을 살려 다양한 시점에서 감상할 수 있는 새로운 형식의 멀티뷰 공연으로 진행됐다. 2019.12.5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abullap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