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전소식] 예술가 눈으로 본 대전 유성오일장·원도심

[대전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대전의 문화적 자산을 예술로 재조명하는 '2019 대전리서치 프로젝트' 결과보고전이 오는 10∼20일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아트라운지에서 열린다.

박현지 작가가 '장(場)_장대동 191번지'를 주제로 유성오일장의 사람과 역사, 문화를 드로잉과 영상 작업으로 전달한다.

[대전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포무브먼트(허윤선·송윤아)는 '아직, 여기-오래된 스파링'을 주제로 원도심에서 55년간 한밭복싱체육관을 운영한 이수남 관장의 일상을 연구해 작품에 담았다.

7일 오후 7시 한밭복싱체육관에서 연극과 미술이 융합된 퍼포먼스도 선보인다. ☎ 042-253-9810∼3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5 10: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