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주 풍기인삼축제 직접 경제효과 450억원…36만명 찾아

풍기인삼축제 관광객 [영주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풍기인삼축제 관광객 [영주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주=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2019 풍기인삼축제가 경북 영주 경제에 미친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영주시에 따르면 지난 10월 12일부터 9일 동안 연 풍기인삼축제에는 36만5천명이 찾았다.

서철현 대구대 교수에게 의뢰해 축제 평가용역을 한 결과 직접 경제효과가 450억원에 이른다.

또 수삼 판매가 17억원, 먹을거리 판매는 7억6천만원이다.

방문객 1명 평균 소비액은 12만4천원이다.

축제 성공 요인으로 관광객을 배려한 편의시설 확충, 풍기인삼 블랙프라이데이 확대 운영, 영주사랑상품권 10% 할인 판매, 주요 관광지와 축제장을 연계한 관광 패스권 등을 꼽았다.

시는 이날 시청 강당에서 장욱현 시장, 축제 관계자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제 평가보고회를 열고 발전 방안 등을 토론했다.

장욱현 시장은 "보고회에서 나온 문제점과 제안 사항을 바탕으로 개선 방안을 면밀히 검토해 시민과 관광객 모두 만족하는 축제를 만들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imh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5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