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금융 싱크탱크 '국제금융진흥원 설립' 닻 올린다

6일 공청회…민관협력방식 설립, 초기 인원·소요 예산 등 윤곽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부산국제금융센터(BIFC)[BIFC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부산 금융 발전을 위한 싱크탱크 역할을 할 '부산국제금융진흥원' 설립 공청회가 열린다.

부산시는 6일 오전 11시 남구 문현금융단지 아바니호텔 5층에서 민관 협력 형태 금융 전문기관 설립을 위한 '부산국제금융진흥원 설립 공청회'를 연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공청회는 김정훈 국회의원(한국당·부산남구갑)과 전재수 의원(민주당, 부산시당위원장)이 공동 주최한다.

진흥원 설립에 참여 예정인 8개 기관(부산시·해양진흥공사·거래소·예탁결제원·자산관리공사·주택금융공사·BNK부산은행·기술보증기금) 공동주관으로 부산시의원, 관계부처, 학계, 전문가, 시민단체 등이 모인 가운데 열린다.

이번 공청회는 진흥원 설립 방안에 대한 각계 의견을 수렴하고 시민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준비됐다.

진흥원 설립 기본 방향은 ▲ 동북아 금융허브 도시 실현을 위한 금융 전문 싱크탱크 ▲ 민관협력방식을 통한 시너지 효과 향상 ▲ 참여기관 공동사업 발굴 및 공동이익 추구를 통한 지속 가능성 확립 등이다.

비영리 사단법인 형태로, 조직은 원장, 부원장, 3실로 구성한다.

초기 12명으로 시작해 조직 안정화 이후 20명 정도로 확대한다는 방안이다.

설립·운영에 따른 소요 예산은 연간 22억원이다. 설립에 참여하는 기관 분담금을 재원으로 할 방침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공청회에서 발표되는 여러 의견을 수렴·보완해 부산에 특화된 금융 전문 싱크탱크의 성공적인 설립으로 동북아 금융허브 도시로의 도약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read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5 07: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