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GS그룹 장손' 허준홍 GS칼텍스 부사장 사의 표명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GS그룹 창업주 고(故) 허만정 선생의 장손인 허준홍(44) GS칼텍스 부사장이 회사를 떠난다.

4일 GS그룹 등에 따르면 허 부사장은 최근 회사에 사의를 표명했다.

전날 GS그룹이 내년 1월 1일자로 사장단 인사를 낸 것을 고려하면 허 부사장은 이달 31일자로 자리에서 물러날 것으로 보인다.

허 부사장은 허만정 선생의 장남인 고(故) 허정구 삼양통상[002170] 창업 회장의 장손자이자 허남각(81) 삼양통상 회장의 아들이다. 허창수 GS그룹 명예회장의 아들인 허윤홍(40) GS건설 부사장, 허동수 GS칼텍스 회장의 아들인 허세홍(50) GS칼텍스 사장과는 사촌 간이다.

재계에서는 허 부사장이 퇴진 후 자신이 최대주주로 있는 삼양통상 경영에 참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피혁가공 업체인 삼양통상은 GS그룹 내에서도 독자 가족경영을 하고 있는 곳으로 알려졌다.

전날 허창수 GS그룹 회장의 퇴진 발표에 이어 허 부사장 퇴진 소식이 알려지자 재계에서는 GS그룹 오너가(家) 경영권 조정이 본격화됐다는 관측도 나온다.

'GS그룹 장손' 허준홍 GS칼텍스 부사장
'GS그룹 장손' 허준홍 GS칼텍스 부사장[GS그룹 제공]

d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4 21: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