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편의점 월별 인기상품…"샐러드·과일은 6∼8월, 와인은 12월"

이마트24 매출분석…"숙취해소 음료는 대학가 개강철에 잘팔려"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편의점에서 샐러드와 과일은 6∼8월, 와인은 12월에 가장 수요가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마트24는 지난해와 올해 월별 점포 당일 평균 매출 비중을 살펴본 결과 샐러드와 과일은 모두 6∼8월에 매출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5일 밝혔다.

이마트24는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다이어트를 시작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이같은 현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분석했다.

숙취해소 음료는 송년회 등이 많은 연말 매출이 가장 많았고 이어 3월과 9월 매출이 뒤를 이었다.

이마트24 관계자는 "3, 9월이 대학교 개강철임을 고려하면 대학생들의 숙취해소음료 구매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면서 "실제 이 기간 점포명에 대학, 학사 등이 들어간 점포의 숙취해소음료 매출이 전달 대비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마스크 매출은 미세먼지와 황사가 심한 11월과 12월, 1월, 3월에 가장 많이 팔리고 와인은 크리스마스·송년 파티 등이 많은 12월에 가장 많은 매출을 기록했다.

와인은 특히 지난해 크리스마스 이브인 12월24일에 연중 매출 최고를 기록했고 이어 12월31일, 12월25일, 12월23일, 12월29일 순으로 매출이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마트24 관계자는 "12월에는 와인 매출이 가장 낮은 달보다 2배 가까이 높게 나타난다"면서 "유통업체들이 12월에 와인 마케팅에 힘을 쏟는 이유"라고 말했다.

이마트24에서 고객이 와인을 살펴보고 있다.[이마트24 제공]
이마트24에서 고객이 와인을 살펴보고 있다.[이마트24 제공]

zitro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5 06: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