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화학사고 없는 일터' 대구환경청 13개 사업장과 협약

화학안전 공동체
화학안전 공동체[대구지방환경청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대구지방환경청은 경북 구미·김천·칠곡지역 화학 관련 사업장과 업무협약을 했다고 4일 밝혔다.

SK실트론 3공장, 지에스이앤알, 루미너스코리아 등 13개 업체다.

대구환경청은 이 사업장과 방제 장비 공유, 합동훈련, 화학물질 안전관리 노하우 공유 등을 해 사고 예방·대응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대구환경청이 구축한 경북 구미·김천·칠곡 화학안전공동체 소속 사업장은 126곳으로 늘었다.

환경청 관계자는 "화학 사고 없는 안전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민·관이 손을 잡고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4 16: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