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북대병원, 로봇 수술 1천12회 달성…충청·호남권 최다

전북대병원 로봇수술 1천12회 달성.
전북대병원 로봇수술 1천12회 달성.[전북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대학교병원은 충청과 호남 지역을 통틀어 가장 많은 1천12회 '로봇 수술' 기록을 달성했다고 4일 밝혔다.

전북대병원이 11월 현재까지 로봇 수술 실적을 분석한 결과를 보면 비뇨의학과의 로봇 수술이 755건으로 가장 많았고 간담췌이식혈관외과(115건), 유방갑상선외과(70건), 산부인과(63건), 흉부외과(5건) 등이 뒤를 이었다.

국내에서는 전립선암 절제술의 약 70%, 부분 신장절제술의 약 47%를 로봇이 하고 있다.

전북대병원은 2009년부터 수술용 로봇을 도입, 다양한 수술에 활용하고 있다.

환부를 최대 15배까지 확대하고 3차원 영상으로 봄으로써 수술 중 발생할 수 있는 신경 손상 등 합병증을 줄이고 회복 속도를 끌어올리는 강점이 있다고 병원은 설명했다.

조남천 전북대병원장은 "로봇 기술을 활용하면 개복수술이나 복강경 수술보다 더 정확하고 안전한 수술을 할 있는 데다,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들의 성공사례가 이어지면서 지역 환자들의 치료와 회복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지역의 더 많은 환자가 로봇 수술을 통해 높은 수준의 의료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4 15: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