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파주시, 31일까지 영농 폐비닐 수거 …보상·장려금 지급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파주시는 농촌에서 폐비닐이 대량 배출되는 시기인 오는 31일까지 집중 수거 기간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파주시청
파주시청[연합뉴스 자료사진]

수거 대상은 영농과정에서 발생해 불법 소각이나 매립될 수 있는 폐기물이다.

폐비닐은 마을 단위 또는 농가별로 수집해 흙, 돌 등 이물질을 제거하고 재질 및 색상별로 분류해 배출하면 한국환경공단에서 일괄 수거해 재활용하게 된다.

특히 농가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수거된 실적에 따라 보상금과 장려금을 함께 지급한다.

보상금은 1㎏당 10원, 장려금은 이물질 함유도에 따라 등급을 판정해 1㎏당 A등급은 140원, B등급은 100원, C등급은 60원을 준다.

파주시 관계자는 "지난달 기준 520여t의 폐비닐이 수거됐다"면서 "방치된 영농 폐비닐이 아직 많이 남아있어 농가의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농촌 폐비닐 수거 사업에 관한 내용은 파주시 환경시설과(☎031-940-4733) 또는 한국환경공단(☎031-590-0641~5)으로 문의하면 된다.

ns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4 15: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