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GS리테일, 플랫폼 BU 신설…신성장 동력 확보 나선다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GS리테일은 오프라인 사업 부분을 총괄하는 조직을 신설하고 온·오프라인 간 시너지를 통한 신성장 동력 확보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GS리테일은 이날 인사와 조직개편을 통해 편의점 GS25와 슈퍼마켓 GS더프레시, 랄라블라 등 오프라인 3개 사업부를 총괄하는 플랫폼 비즈니스 유닛을 신설했다.

전국의 오프라인 점포망을 활용해 온라인 사업은 물론 각종 생활편의 서비스와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한 차원이다.

플랫폼 비즈니스 유닛장은 GS25 편의점 사업부를 담당하는 조윤성 사장이 맡는다.

수퍼사업부의 경우 기존에 3개 지역으로 편성됐던 영업조직을 단일화하고 본부 지원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개별 점포 차원에서 전개되던 각종 행사와 발주 등의 기능을 본부로 이관하고 체인점을 본부 중심으로 관리하는 체계를 구축해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취지다.

수퍼사업부장은 편의점 사업부 개발부문장과 전략부문장을 거친 정춘호 전무가 맡는다.

GS리테일은 또 전략 부문 산하에 신사업추진실을 신설하고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신사업 발굴과 인수합병(M&A), 제휴 확대를 추진하기로 했다.

신사업추진실은 오진석 전략부문장(전무)이 맡는다.

GS리테일 관계자는 "급변하는 소매 유통 환경에 대응해 전국 1만4천여개 오프라인 플랫폼을 활용해 다양한 사업간 시너지를 창출하고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GS리테일 CI
GS리테일 CI[GS리테일 제공=연합뉴스]

esh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4 14: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