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어선 타고 나간 60대 형제 바다에 빠져 형 숨지고 동생은 다쳐

(고성=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어선을 타고 나간 형제가 바다에 빠져 형은 숨지고 동생은 다쳤다.

속초해양경찰서 전경
속초해양경찰서 전경[속초해양경찰서 제공]

3일 속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6분께 강원 고성군 거진읍 거진11리 앞 50m 해상에 사람이 빠졌다는 신고가 산책 중이던 관광객으로부터 접수돼 경비정을 출동시켰다.

오전 11시 43분께 현장에 도착한 해경은 바닷가에서 A(61)씨와 A씨의 동생(60) 등 2명을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으나 형은 숨졌다.

동생도 다리를 다쳤다.

해경 조사 결과 이들은 이날 오전 11시 4분께 1.3t급 어선을 타고 인근 항구를 출항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견 당시 이들은 구명조끼는 착용하지 않은 상태였다.

이들이 타고 나간 어선은 거진11리 앞 160m 해상에서 표류 중인 것을 해경이 발견해 예인했다.

해경은 신고를 받고 경비정이 출동하는 사이 동생이 형을 구조해 해안가까지 헤엄쳐 나온 것으로 보고 있다.

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mom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2/03 16: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