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원랜드, 청년창업기업 폐광지 이전 지원…최대 10억·세제혜택

유니콘 도약 서포터즈 출범식
유니콘 도약 서포터즈 출범식[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랜드가 강원 폐광지역으로 이전할 청년창업기업을 2020년 1월 13일까지 공모한다.

혁신성장 가능성이 큰 청년창업기업을 유치해 강원 폐광지역 경제에 새로운 동력을 불어넣기 위한 '2019 넥스트 유니콘 선발 공모'이다.

선발 대상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청년창업사관학교 졸업 동문 기업 또는 졸업생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이다.

최종 선정된 기업들은 2020년 이내에 도내 폐광지역으로 본사, 공장, 연구소 중 1개를 이전 또는 신설해야 한다.

강원랜드와 관계기관들은 서류심사, 현장실사, 결선 등 서바이벌 공개경쟁 방식을 통해 넥스트 유니콘 기업 3개사, 지자체 특별상 1개사 등 최대 4개사를 선발할 예정이다.

넥스트 유니콘 기업에는 기업 당 최대 10억원의 폐광지역 이전지원금과 함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의 정책자금 투·융자 연계지원, 한국광해관리공단의 폐광지역진흥지구 대체 산업 융자지원 우대, 각 지자체 지원(이전 보조금, 세제 및 융자 지원, 물류비 등)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이를 위해 강원랜드는 올해 11월 청년창업기업 폐광지역 이전지원금으로 연간 30억 원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의 농어촌상생협력 기금을 낸 바 있다.

문태곤 강원랜드 대표는 3일 "혁신성장 유망기업과 지역경제가 시너지를 만들어낼 수 있도록 협력 기관들과 지속적인 토론과 협의를 거쳤다"며 "폐광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청년창업기업 유치에 강원랜드가 마중물 역할을 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by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2/03 10: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