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공예 전문 박람회 '2019 공예트렌드페어' 12일 개막

공예 전문 박람회 '2019 공예트렌드페어' 12일 개막 - 1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대규모 공예 축제 '공예트렌드페어 2019'가 12~15일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이 행사는 올해 14회째를 맞는 공예 전문 박람회다.

올해는 '오브제, 오브제'라는 주제로 5개국 공예작가 1천600명과 320여개 공예 기업 및 단체가 참여한다. 관람객 약 7만여명이 행사장을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주제는 공예를 하나의 작품으로만 바라보는 것이 아니라 그것이 만들어지는 시간의 흐름과 작가 이야기를 아우른다는 의미를 담았다.

최주연 윤현상재 부사장이 감독을 맡아 기획한 주제관에서는 곽혜영, 김계옥, 김혜정, 류연희, 신명덕 등 11팀이 도자, 금속, 나무, 유리, 섬유 등 다양한 소재로 만든 작품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참가사 작품으로 구성된 쇼케이스관, 신진 공예가 작품을 소개하는 창작공방관, 국내외 주요 갤러리 공예품을 전시하는 갤러리관, 학생들의 창의적인 작품을 모은 대학관, 해외 공연문화를 소개하는 해외관, 공예상품을 모은 브랜드관 등에 646개 부스가 설치된다.

행사 기간 다양한 프로그램도 이어진다.

13일 인터콘티넨탈 코엑스 호텔에서는 '왜 지금, 공예인가?'를 주제로 공예시장 현주소를 살펴보는 2019 국제공예포럼이 열린다.

14일에는 코엑스 콘퍼런스룸에서 국내외 문화예술 전문가들이 세계 공예 최신 흐름을 소개하는 세미나가 열린다.

주최 측은 공예시장 활성화를 위해 해외 34개사 바이어를 초청해 참여 작가들과의 만남, 수출 상담 등을 지원한다.

2018 공예트렌드페어
2018 공예트렌드페어(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공예트렌드페어를 찾은 관람객들이 전시품을 구경하고 있다. 2018.11.22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2 13: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