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완도 초등학교·유치원 20여명 집단 식중독 증상

식중독 예방법
식중독 예방법[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완도=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전남 완도의 한 초등학교와 병설 유치원에서 식중독 의심 환자가 집단으로 발생해 보건당국이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2일 전남 완도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완도 A 초등학교 학생 11명과 이 학교 병설 유치원의 원아 17명이 복통 구토 설사 증세로 병원 치료를 받았다.

이 학교는 급식을 중단하고 증상을 보인 학생들의 등교를 자제시키고 치료를 받도록 했으며, 병설 유치원도 단축 수업에 들어갔다.

보건당국은 겨울철에 유행하는 식중독의 하나인 노로바이러스 감염일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교실 등에 대한 방역에 나섰으며 치료를 받은 학생들의 가검물을 채취해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입원 치료한 학생은 없으며 증상을 보인 아이들도 모두 호전됐다"며 "정확한 감염 원인과 경로를 파악하기 위한 조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b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2 12: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