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병우 충북교육감 "내년 모두가 주인 되는 민주학교 만들 것"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김병우 충북도 교육감은 2일 "내년에 모두가 주인이 되는 민주학교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 교육감은 이날 열린 제377회 도의회 정례회에서 시정연설을 통해 "자율성이 존중되는 학생 자치활동 활성화를 위한 인프라를 구축하고 교권 법률지원단 운영, 학부모 성장 지원센터 설립을 추진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교육감은 이어 "혁신 교육 확산으로 미래 학력을 높이겠다"고 강조한 뒤 "교육과정-수업-평가-기록을 연계해 학생의 성장 과정이 담긴 학교 생활기록부가 작성되도록 지원하고 대입 진학 지원단 운영을 활성화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공립형 대안 고등학교, 진로교육원 분원, 중·북부시설복합센터 설립 등을 추진해 미래형 교육 인프라를 확충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교육감은 "생명을 존중하는 평화·안전교육이 조화롭게 이뤄지도록 교육지원청별로 SOS 학교 폭력 문제 해결 지원단을 운영하고 저소득층 가정 학생 졸업 앨범비 지원 등을 통해 함께하는 교육복지를 실현하겠다"라고도 했다.

이어 "기존의 교육 도서관을 문화예술복합공간으로 재구조화해 독서를 위한 공간뿐 아니라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한 다양한 학습 지원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yw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02 14: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