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송년회 '핫플'된 백화점 식당가…현대百 12월 예약건수 21.9%↑

송고시간2019-12-01 11:04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백화점 식당가가 연말 회식 장소로 주목받고 있다.

현대백화점은 12월 한달간 전국 15개 점포 식당가에 입점한 122개 음식점의 예약 현황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예약 건이 21.9% 증가했다고 1일 밝혔다.

시간대별로 보면 점심시간(오전 11시∼오후 1시)과 저녁 시간(오후 5시∼7시) 예약 건수가 지난해보다 각각 30.1%와 13.7% 증가했다.

요일별로는 평일(36.1%)이 주말(7.7%)보다 인기였다.

특히 사무실이 몰려있는 판교점(68.7%)과 무역센터점(51.5%)의 예약 건수 증가율이 전국 15개 점포 중 가장 높았다. 판교점의 경우 8인 이상 단체 예약도 89.1%나 증가했다.

오픈 다이닝 콘셉트로 재단장한 천호점과 무역센터점, 킨텍스점, 미아점 등의 예약 건수도 평균 35.1% 증가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밤늦게까지 음주하는 문화가 점점 사라지면서 합리적인 가격에 양질의 음식과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백화점 식당가가 연말 모임 장소로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 압구정점
현대백화점 압구정점

[현대백화점 제공=연합뉴스]

e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