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 농수산물도매시장 울주군 청량읍 율리로 이전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울주군 이전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울주군 이전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 농수산물도매시장 평가위원회가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부지로 울주군 청량읍 율리를 확정 발표하고 있다. 2019.11.29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 농수산물도매시장이 울주군 청량읍 율리로 이전한다.

울산시 농수산물도매시장 평가위원회는 29일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후보지 7곳 중 청량읍 율리를 최적지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평가위는 "청량읍 율리는 후보지 가운데 중앙도매시장으로서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며 "농수산물 수집·분산 기능을 고려한 광역적 접근성과 시장 접근 용이성에서 우위를 차지했고, 장래 확장 가능성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평가위는 "평가 과정과 결정은 평가위원 전문성을 바탕으로 공정한 절차로 진행됐다"고 덧붙였다.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울주군 이전 결정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울주군 이전 결정(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부지로 확정된 울주군 청량읍 율리. 2019.11.29

김종구 평가위원장(부산대학교 도시공학과 교수)은 "이제는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 현대화사업을 원만하고 효율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성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울산시는 후보지가 선정됨에 따라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 연구용역 결과를 토대로 2020년 농림축산식품부 공영도매시장 시설현대화 국비 공모 사업을 신청하기로 했다.

현 농수산도매시장은 1990년 3월 남구 삼산동에 건립됐다. 30여년이 지나면서 교통 혼잡과 시설 노후화 등으로 인한 안전성, 유통물류 기능의 한계, 주차시설 부족에 따른 이용 불편 등의 문제가 지속해서 제기됐다.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울주군 부지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울주군 부지(울산=연합뉴스) 29일 울산시가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부지로 울주군 청량면 율리로 결정해 발표했다. 사진은 이전 부지 전경. 2019.11.29 [울산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young@yna.co.kr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29 13: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