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시민단체 "민간공원 특례사업 비상대책기구 꾸리자"

송고시간2019-11-27 16:25

광주 민간공원 특례사업 비상대책기구 구성 요구 기자회견
광주 민간공원 특례사업 비상대책기구 구성 요구 기자회견

[광주환경운동연합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광주지역 시민단체와 정당이 민간공원 특례사업 비상대책기구 구성을 요구했다.

광주환경운동연합 등 10개 단체와 정의당 광주시당은 27일 광주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의혹과 불신을 진단하고 해법을 찾는 기구가 필요하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어 "검찰 수사 결과만 기다리다가 돌이키기 어려운 상황을 직면할 것"이라며 "시민사회와 전문가가 참여하는 비상기구를 꾸려 시민 권익과 도시공원을 지키는 방안을 마련하자"고 촉구했다.

광주 민간공원 특례사업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은 우선협상대상자 순위가 뒤바뀌는 과정에서 부당한 업무 지시나 비리가 있었는지 조사 중이다.

광주시, 시 감사위원회, 시의회, 광주도시공사, 건설사 등을 압수수색하고 광주시 간부 공무원을 구속 상태에서 재판에 넘겼다.

정종제 광주시 행정부시장 등 다수 관련자가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