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 민간상선 1척, 서해 NLL 월선…軍, 경고사격 등 퇴거조치

송고시간2019-11-27 16:00

"기상불량·기관 고장으로 표류…현재 서쪽 해상으로 이탈 중"

서해 북방한계선(NLL) 해상
서해 북방한계선(NLL) 해상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최평천 기자 = 북한 민간 상선 1척이 27일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와 군이 퇴거작전을 벌였다.

합동참모본부는 "오늘 오전 6시40분 백령도 서북방 NLL 이남으로 진입해 남하하는 선박 1척을 발견하고 추적 감시를 했다"면서 "낮 12시 30분 소청도 남방 해상에서 북한 민간 상선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군은 경고 통신과 경고 사격 등을 통해 서쪽 해상으로 퇴거 조치하고 있다.

군의 한 관계자는 "북한 상선은 기상 불량과 기관 고장으로 표류해온 것으로 확인했다"면서 "이날 오후 자력으로, 저속으로 서해 원해로 이동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북한 선박이 조기에 우리 관할지역 밖으로 이탈하도록 관련 절차에 따라 조치하고 있다"며 "우발적으로 넘어왔고, 북한의 위협 행위는 없었다"고 덧붙였다.

three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