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 환경단체·반대투쟁위 "음성 복합발전소 건설 중단하라"

송고시간2019-11-27 15:47

(음성=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과 충북 음성 복합발전소 건설 반대투쟁위원회는 27일 음성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 발전소 건설 중단을 요구했다.

[연합뉴스 자료 사진]

[연합뉴스 자료 사진]

이들은 "이 발전소가 배출하는 질소산화물과 수증기로 인해 초미세먼지 농도가 증가, 대기가 오염되고 농작물이 피해를 볼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건설 예정지 주민들의 동의 없이 일방적으로 발전소 건설이 추진되고 있다"며 "경제 가치보다 주민 의견을 존중해야 한다는 이유로 액화천연가스(LNG) 발전소 건설을 중단한 대전시를 본받아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들은 "시행사인 한국동서발전은 발전소 건립을 둘러싼 주민 갈등을 부추겨 지역 공동체를 파괴하는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반대투쟁위는 지난 12일부터 음성군청 앞에 천막을 설치, 발전소 건립 반대를 요구하며 농성을 벌이고 있다.

이 발전소는 정부의 제8차 전력 수급 계획에 따라 2017년 12월 건립 계획이 확정됐다.

음성군과 발전소 추진위는 같은 달 동서발전이 1조200억원을 들여 970MW급으로 건설하려는 이 발전소를 유치, 음성읍 평곡리를 입지로 확정했다.

p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