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판정 불만' 발언 전북 모라이스 감독, 제재금 500만원 징계

송고시간2019-11-27 15:29

조제 모라이스 감독
조제 모라이스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 경기를 마치고 공식 기자회견에서 심판 판정에 대해 부정적으로 언급한 전북 현대의 조제 모라이스 감독이 제재금 징계를 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019년도 제24차 상벌위원회를 열어 모라이스 감독에게 제재금 500만원을 부과했다고 27일 밝혔다.

모라이스 감독은 23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울산과의 K리그1 37라운드 종료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K리그가 공정했으면 좋겠다"는 등 판정에 불만을 나타내는 듯한 발언을 했다.

출장정지 징계는 피한 모라이스 감독은 1일 열리는 강원 FC와의 최종 38라운드를 차질 없이 벤치에서 지휘하게 됐다.

아울러 시즌 개인상 후보 제외 기준인 제재금 600만원을 넘지 않아 감독상 후보도 유지했다.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