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기업인 '임광수' 이름 딴 국제학술상 제정

국제학술원연합, 창립 100주년 기념 신진학자상 제정해 '임광수상' 명명
글로웨이 임광수 명예회장 3천만원 쾌척…호주의 고고학자 파워 교수 첫 영예
저명한 국제학술단체인 국제학술원연합(UAI)이 한국 기업인의 이름을 따 창립 100주년 기념 신진학자상인 '임광수상'을 제정했다. 사진은 제1회 임광수상의 수상자로 호주 매쿼리대 로니카 파워 교수가 선정됐다는 공지문. [서울대 국사학과 이태진 명예교수 제공=연합뉴스]
저명한 국제학술단체인 국제학술원연합(UAI)이 한국 기업인의 이름을 따 창립 100주년 기념 신진학자상인 '임광수상'을 제정했다. 사진은 제1회 임광수상의 수상자로 호주 매쿼리대 로니카 파워 교수가 선정됐다는 공지문. [서울대 국사학과 이태진 명예교수 제공=연합뉴스]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벨기에에 본부를 둔 국제 학술단체 연합기구인 '국제학술원연합'(UAI)이 신진 학자에게 주는 상을 제정해 한국 기업인의 이름을 붙였다.

26일(현지시간) 국제학술원연합(UAI)과 서울대 국사학과 이태진 명예교수(전 국사편찬위원장)에 따르면, UAI는 오는 28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창립 100주년 기념행사에서 '신진학자상'(Early Career Researcher Award)을 제정해 제1회 시상식을 연다.

UAI가 이번에 제정한 신진학자상은 두 개로, 그중 하나가 '임광수상'(Kwang-Soo Lim's Prize)이다.

이 상은 건설기업 글로웨이(옛 임광토건)의 임광수(93) 명예회장이 UAI의 집행부 임원인 이태진 교수의 제안으로 3천만원을 대한민국학술원을 통해 쾌척해 제정됐다.

제1회 임광수상은 호주 매쿼리대 고대사학과의 로니카 파워 교수가 선정됐다.

파워 교수는 고고학, 생물학, 역사학, 역사철학 등 학제간 접근법을 통해 선사시대 인류의 보건·식생활·환경·생활방식을 규명하는 작업을 해왔다.

국제학술원연합(UAI)은 고고학, 역사학, 윤리학, 정치학 및 사회과학 등의 분야에서 학자들 간의 국제 교류와 협력을 증진하기 위해 1919년 창설된 국제 학술기구로, 대한민국학술원은 1977년 회원으로 가입했다.

UAI는 1920년부터 '인문학의 인류 평화공존 기여'를 목표로 인문학 발전에 기여할 만한 대규모 편찬사업을 지원해오고 있는데, 국사편찬위원회의 '실록' 영역사업이 지원과제로 2014년 채택된 바 있다.

UAI '임광수상' 제정의 산파 역할을 한 이태진 전 국사편찬위원장은 "대한민국 기업인의 이름을 붙인 상이 세계 학계를 대표하는 국제학술원연합이 제정한 학술상으로 등장한 것은 뜻깊은 일"이라면서 학술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yonglae@yna.co.kr

글로웨이(옛 임광토건) 임광수 명예회장[연합뉴스 인물DB]
글로웨이(옛 임광토건) 임광수 명예회장[연합뉴스 인물DB]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27 0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