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 10월 韓수출 23% 급감…'NO 재팬' 타격 더 커져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한국 내 일본 제품 불매운동(NO 재팬)으로 인한 일본의 대한국 수출액 감소폭이 시간이 지나면서 더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일본 재무성이 발표한 무역통계(속보치)에 따르면 10월 일본의 한국 수출액은 3천818억엔(약 4조1천24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23.1% 감소했다.

이같은 감소폭은 9월 15.9%보다 더 커진 것이다.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미친 타격이 확대된 것으로 분석된다.

같은 달 한국의 일본에 대한 수출액(일본이 한국에서 수입한 제품의 총액)도 줄어 작년 동기보다 12.0% 감소한 2천733억엔(약 2조9천511억원)을 기록했다.

이로 인해 일본이 한국과의 무역에서 거둔 흑자는 1천85억엔(약 1조1천711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41.5%나 줄었다.

한국 - 일본 수출ㆍ수입 (PG)
한국 - 일본 수출ㆍ수입 (PG)[권도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액 감소는 특히 식료품, 자동차, '반도체 등 제조장치' 항목에서 컸다.

일본산 맥주나 식품 소비가 줄면서 일본의 대한국 식료품 수출액은 58.1% 줄었고 승용차 수출액도 63.6%나 감소했다. 또 '반도체 등 제조장치'는 49.0%, 금속가공기기는 50.7% 각각 감소했다.

한편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은 '반도체 등 전자부품' 항목에서 43,2% 줄었고, '의류와 의류 부속품'이 25.8% 감소했다.

한국과의 무역에서 거둔 흑자 폭이 감소했지만 일본의 지난달 전체 무역수지는 넉 달 만에 흑자로 돌아섰다.

수출액이 6조5천774만엔(약 71조17억원)으로 9.2% 줄어들었지만, 수입액(6조5천601만엔) 감속 폭이 이보다 더 큰 14.8%를 기록했다. 이로 인해 무역수지는 173억엔(약 1천867억원) 흑자를 기록했다.

무역수지가 흑자로 돌아선 것은 수출이 회복세를 보이진 않았지만 원유가 하락으로 수입액이 줄었기 때문이다.

휘발유 등 석유 제품의 수입액이 20.3%나 줄었고 액화천연가스(LNG), 액화석유가스(LPG) 수입액도 각각 3.6%, 11.4% 감소했다.

"과거사 반성 없는 일본제품 불매한다"
"과거사 반성 없는 일본제품 불매한다"제74회 광복절인 지난 8월15일 충남 태안군 태안우체국 주차장에서 태안여성단체협의회(회장 박선의) 회원들이 일본제품 불매운동 캠페인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b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20 11: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