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침 기온 크게 떨어져…강한 바람으로 체감온도 '뚝'

(서울=연합뉴스) 권선미 기자 = 화요일인 19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 많고, 경기 남부와 충청도, 전라도는 새벽까지 곳에 따라 눈 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아침 기온이 큰 폭으로 하강하고 강한 바람이 불어 체감온도가 낮아 춥겠다.

예상 강수량은 전날 오후 6시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경기 남부, 충청도, 전라도, 제주도 산지, 서해 5도에 5mm 미만으로 예보됐다.

적설량은 같은 기간 경기 남부, 충청 내륙에 1~3cm, 충남 서해안, 전북, 제주도 산지, 서해 5도에 1cm 내외로 예상된다.

이날 오전 4시 현재 기온은 서울 영하 1.8도, 인천 영하 1.6도, 수원 영하 0.3도, 춘천 영하 0.9도, 강릉 2도, 청주 영하 1.8도, 대전 4도, 전주 6.4도, 광주 6.7도, 제주 10.9도, 대구 5.1도, 부산 4.7도, 울산 4.2도, 창원 4.2도 등이다.

낮 기온은 3∼11도로 전날(4∼16도)보다 낮아질 것으로 예보됐다.

쌀쌀한 출근길
쌀쌀한 출근길(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쌀쌀한 아침 날씨를 보인 지난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로네거리에서 시민들이 출근길을 서두르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날 밤부터 이날 새벽 사이 눈 또는 비가 오는 지역이 있어 가시거리가 짧고, 일부 지역에 눈이 쌓이거나 내린 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니 교통안전에 특히 유의해야 한다.

이날까지 해안과 강원 산지에 바람 매우 강하게 불고, 그 밖의 지역에도 바람 강하게 부는 곳이 있어 시설물 관리에도 유의해야 한다.

또 이날까지 대부분 해상(동해 먼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다음날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매우 높은 물결이 쳐 항해나 조업을 나가는 선박은 조심해야 겠다.

이날까지 강한 바람으로 인해 운항 차질이 생길 수 있어,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도·충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강원 영동·부산·울산·경북은 밤에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1.0∼3.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 동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1.5∼4.0m, 남해 1.0∼4.0m, 동해 2.0∼5.0m로 예보됐다.

fortu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9 05: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