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올해 석주미술상에 설치화가 이경미

이경미 작가
이경미 작가[석주문화재단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여성 미술인을 대상으로 하는 석주미술상 올해 수상자로 설치화가 이경미(42)가 선정됐다고 석주문화재단이 18일 밝혔다.

홍익대 판화과와 회화과, 동 대학원 회화과를 졸업한 이 작가는 미국과 독일 생활을 거쳐 활발한 작품활동을 한다. 고양이가 등장하는 작품을 많이 선보였으며, 에세이집 '고양이처럼 나는 혼자였다'도 출간했다.

작가는 "끊임없는 오류를 동반한 부조리의 현실과 장판처럼 뻣뻣이 들떠 있는 진리와의 간극을 조형적 상상으로 메꾸어 가는 일을 더욱 정진해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석주미술상은 원로 조각가 윤영자(1924~2016)가 1989년 제정한 상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여성 작가를 격년제로 시상한다.

시상식은 오는 29일 서울 종로구 평창동 세줄갤러리에서 열린다.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8 17: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