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규직 가장 많이 늘린 그룹은 SK…평균급여도 1위

SK그룹 사회적가치연구원 이전 개원식…최태원 참석
SK그룹 사회적가치연구원 이전 개원식…최태원 참석최태원 SK회장(앞줄 왼쪽 다섯번째)과 사회적가치연구원 구성원들이 지난 7월 30일 서울 한남동 사무실에서 이전 개원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SK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 국내 주요 그룹 중 지난 1년간 정규직 근로자를 그룹 규모 대비 가장 많이 늘린 곳은 SK그룹으로 나타났다.

SK그룹은 직원 1인당 평균급여에서도 그룹 중 1위에 올랐다.

17일 대기업집단 전문 데이터서비스 인포빅스가 국내 34개 대기업집단(금융그룹 제외) 소속 상장사의 3분기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SK그룹 상장사의 정규직 직원은 3분기 말 기준 4만6천819명으로 1년 전(4만3천149명)보다 8.5%(3천670명) 늘어 증가율 1위를 기록했다.

그룹 소속사별로는 SK하이닉스[000660]에서 정규직이 2천328명(9.0%) 증가했고 SK텔레콤[017670](524명, 증가율 11.4%), SK이노베이션[096770](218명, 증가율 12.6%), SK[034730](213명, 증가율 5.7%) 등도 정규직을 많이 늘린 것으로 집계됐다.

증가율이 아닌 증가 인원수 기준으로도 SK그룹은 정규직 직원 수가 4배 이상 많은 삼성그룹(3천816명 증가, 증가율 2.1%)에 이어 2번째로 정규직을 많이 늘렸다.

SK그룹은 최근 최태원 회장 주도로 '사회적 가치' 경영을 표방하면서 그룹 소속사별 사회적 가치를 측정·관리하고 있으며, 고용도 사회적 가치 창출을 측정하는 주요 지표에 포함돼 있다.

이어 농협그룹(6.9%), 포스코그룹(6.0%), 현대백화점그룹(5.6%), 롯데그룹(4.7%) 등이 정규직 직원 증가율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에 비해 효성그룹은 정규직이 1만3천732명으로 1년 전보다 6.6%(971명) 줄어 가장 높은 감소율을 보였고 카카오그룹(-6.0%), 신세계그룹(-5.4%), GS그룹(-4.9%), 현대중공업그룹(-4.3%) 등도 정규직이 상대적으로 많이 줄었다.

SK그룹은 또 올해 1~3분기에 직원에게 지급한 1인당 평균급여도 8천715만원으로 분석 대상 기업집단 중 가장 많았다.

그룹 소속사 중 SK이노베이션 급여가 9천700만원에 달했고 SK하이닉스(9천600만원), SK텔레콤(9천500만원), SKC[011790](8천100만원) 등도 1~3분기에 직원당 평균 8천만원 이상을 받아 연간 기준 1억원 돌파가 확실시된다.

SK그룹에 이어 S-Oil[010950](8천386만원), 삼성그룹(6천337만원), 현대차그룹(6천196만원), KT&G그룹(6천130만원) 등도 평균급여가 비교적 많았다.

반면 신세계그룹(3천32만원), 현대백화점그룹(3천289만원), 현대중공업그룹(3천480만원), 효성그룹(3천611만원), CJ그룹(3천619만원) 등은 평균급여가 상대적으로 적은 쪽에 속했다.

남녀 간 평균급여 격차 면에서는 포스코그룹 여성 직원의 1~3분기 급여가 4천385만원으로 남성(5천745만원)의 76.3%로 나타나 격차가 가장 작았다.

이어 현대차그룹이 여성(4천640만원)이 남성(6천315만원)의 73.5% 수준이었고 삼성그룹(73.1%), SK그룹(72.7%), KT&G(72.3%)도 격차가 상대적으로 작았다.

◇ 최근 1년간 정규직 증가율

순위 그룹 증가율(%)
1 SK 8.5
2 농협 6.9
3 포스코 6.0
4 현대백화점 5.6
5 롯데 4.7

◇ 1~3분기 직원 1인당 평균급여

순위 그룹 급여(만원)
1 SK 8,715
2 S-Oil 8,386
3 삼성 6,337
4 현대차 6,196
5 KT&G 6,130

(자료=인포빅스)

jh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7 07: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