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피처] 그 많던 '김지영'은 어디에?…여성 경력단절의 현주소

송고시간2019/11/14 08:00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영화 '82년생 김지영'이 한국 사회에 큰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1980년대에 태어나 90년대에 자라고, 2000년대를 사는 한 인물의 평범한 이야기가 세대와 성별을 아울러 공감을 줬는데요.

아울러 이 영화를 통해 여전히 해결되지 못한 사회 문제가 제기되고 있습니다.

그중 하나가 바로 '여성 경력단절', 이른바 '경단녀' 현상이죠. 그 실태를 알아봤습니다.

[뉴스피처] 그 많던 '김지영'은 어디에?…여성 경력단절의 현주소 - 2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봉주연 강은비 인턴기자 / 내레이션 송지영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4 08:00 송고

댓글쓰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