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모펀드 순자산 400조 돌파…10월 펀드 순자산 2.7%↑

송고시간2019-11-13 11:34

주식형 펀드 순자산 늘고 채권형 펀드는 줄어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국내 사모펀드 순자산이 처음으로 400조원을 돌파했다.

13일 금융투자협회가 발표한 '10월 국내 펀드시장 동향 분석' 자료에 따르면 사모펀드 순자산은 지난달 16일 400조원을 최초로 넘어섰다. 지난 9월 말 397조5천억원 수준에서 10월 한 달간 3조원가량 늘어 월말 기준 400조5천억원을 기록했다.

공모펀드 순자산은 한 달 전보다 14조2천억원 늘어난 252조원 수준이다.

금투협 관계자는 "국내 사모펀드 시장은 그동안 계속 성장세를 보여왔으며 특히 부동산에 투자하는 펀드나 인프라, 실물 등 특별자산에 투자하는 펀드 등을 중심으로 수요가 커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10월 전체 펀드 순자산은 한 달 전보다 17조3천억원(2.7%) 증가한 652조6천억원이었다.

10월 펀드 유형별 순유출입 그래프
10월 펀드 유형별 순유출입 그래프

[금융투자협회 제공]

주식형 펀드에서는 3천억원이 순유출됐으나 주가 회복으로 평가액이 늘면서 순자산은 9천억원(1.1%) 늘어난 78조2천억원을 기록했다.

국내주식형에서는 4천억원이 순유출됐으나 순자산은 5천억원(0.8%) 늘었고, 해외주식형은 180억원이 순유출됐으나 순자산은 4천억원(1.9%) 증가했다.

채권형 펀드에서는 1조1천억원이 순유출되면서 순자산이 1조7천억원(-1.4%) 줄어든 123조2천억원이었다.

국내채권형에서는 1조4천억원이 순유출돼 순자산이 1조9천억원(-1.6%) 감소했고, 해외채권형은 2천억원이 순유입돼 순자산이 2천억원(1.6%) 늘었다.

재간접펀드는 750억원이 순유입됐고 순자산은 2천억원(0.7%) 늘었다.

머니마켓펀드(MMF)에는 13조2천억원이 순유입돼 순자산이 13조4천억원(12.9%) 증가했다.

부동산펀드와 특별자산펀드도 자금 유입이 지속되며 순자산이 각각 2조5천억원(2.6%), 1조4천억원(1.6%) 늘었다.

10월 말 기준 전체 펀드의 설정액은 648조2천억원으로 한 달 전보다 17조2천억원(2.7%) 증가했다.

금투협은 "증시 회복 기대감으로 주식형 펀드 순자산은 증가세를 이어나갔으나 안전자산에 대한 선호 감소와 추가 금리 인하 기대감이 약해지며 채권형 펀드 순자산은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