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교안, '원유철 원한적 없다' 변혁 반박에 "약간의 의견차이"

송고시간2019-11-13 11:16

황교안 대표 '김찬형 홍보본부장과 대화하며'
황교안 대표 '김찬형 홍보본부장과 대화하며'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왼쪽)가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홍보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며 김찬형 홍보본부장과 대화하고 있다. 2019.11.13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이은정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13일 바른미래당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의 대표 유승민 의원이 '변혁 측이 소통창구로 원유철 의원을 원했다'는 자신의 언급을 부인한 것에 대해 "반박이라기보다는 서로 의사소통 과정에서 약간의 의견 차이가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홍보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한 데 이어 "그렇지만 전체적으로는 통합을 위해 함께 가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전날 수도권·충청권 중진 의원들과의 오찬에서 원 의원에 대해 "그쪽(변혁)에서 요구한 사람이라 (통합 논의를) 무리 없이 잘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지만, 유 의원은 "원유철 의원을 원한 적 없다"고 반박한 바 있다.

황 대표는 원 의원을 통합추진단장으로 내정한 데 대한 당내 일각의 반발에 대해서도 "여러 의견들이 있겠는데 그 모든 것을 덮고 가자는 것이, 넘어가자는 것이 통합 아닌가"라며 원 의원을 교체할 뜻이 없음을 확인했다.

황 대표는 이어 "걱정하는 부분들을 잘 설명하고 필요하면 보완해 가면서 해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min2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