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진안 수선루'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 예고

송고시간2019-11-13 11:12

자연 암반으로 형성된 동굴 틈에 건립된 정자

 암반 동굴에 세워진 진안 수선루
암반 동굴에 세워진 진안 수선루

[진안군 제공]

(진안=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 진안군은 13일 마령면 강정리 산에 위치한 '진안 수선루'(鎭安 睡仙樓)'가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 예고됐다고 밝혔다.

1686년 건립된 정자인 진안 수선루는 자연 암반으로 형성된 동굴 틈에 자리하고 있다.

정자 지붕 전면은 기와, 후면은 돌너와로 마감했다.

정자에 들어갈 때는 극명한 명암의 대비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자연과 조화를 추구하고 동굴 지형을 이용해 지은 정자 건물로 가치를 인정받았다.

학계에서는 독특한 외관 및 특색 등으로 전통적인 누정 건축의 한 부류로 평가받아 왔다.

 진안 수선루 내부
진안 수선루 내부

[진안군 제공]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