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동작구-숭실대 '지역상생 드림센터' 건립추진

송고시간2019-11-13 10:40

동작구-숭실대 '지역상생 드림센터' 업무협약
동작구-숭실대 '지역상생 드림센터' 업무협약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왼쪽)과 황준성 숭실대 총장(오른쪽)이 7일 동작구청장실에서 '지역상생 드림센터(가칭) 건립추진 상호협력 관련 업무협약 체결식'을 마친 후 기념촬영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11.13. [서울 동작구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숭실대(총장 황준성)와 함께 '지역상생 드림센터'를 건립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이창우 동작구청장과 황준성 숭실대 총장 등 양측 관계자들은 이달 7일 업무협약식에서 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드림센터를 지하철 7호선 숭실대입구역 3번 출구 인근에 짓기 위한 협력방안에 합의했다.

드림센터에는 대학과 지역주민을 위한 문화·체육시설과 청년의 미래 벤처창업 허브공간이 조성된다.

양측은 드림센터 건립을 위한 정보공유 및 상호지원, 시설용도 확정 및 공공기여 방안 협의, 지역발전방안 강구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드림센터에 입주할 대학 연계 지역거점 벤처·창업 허브공간은 창업맞춤형 인큐베이팅에서 사업실행화 단계까지 모든 단계를 지원하는 기능을 한다. 이 센터는 서울 남부권역 거점스타트업 클러스터의 중심이 될 것이라고 양측은 기대했다.

양측은 또 숭실대입구역 주변 지역 상권을 활성화해 상도동 일대를 젊음이 있는 대학특화거리로 조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역이 함께 이용하는 문화예술센터와 체육건강센터를 지어 학생과 주민들을 위한 생활 SOC공간으로 제공한다.

숭실대는 캠퍼스 내 박물관, 운동장, 도서관 등을 개방하고 주민과 학생들을 위한 전용학습관을 마련해 평생교육학습프로그램을 제공키로 했다.

이와 별도로 동작구는 2021년까지 상도동 일대에 사회 이음형 청년창업가 육성, 따뜻한 청년 주거 보급, 창업 클러스터 구축 등을 목표로 하는 '숭실대학교 캠퍼스타운 조성사업'을 추진 중이다.

limhwas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