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극장가, 수능 수험표 제시하면 관람료 할인

청소년 브랜드 페스티벌
청소년 브랜드 페스티벌[CGV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오는 14일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지는 가운데 극장가가 수험생과 예비 수험생 잡기에 나섰다.

CGV는 수능일부터 다음 달 20일까지 '청소년 브랜드 페스티벌'을 연다고 13일 밝혔다.

CGV를 비롯해 핫트랙스, 교보문고, 계절밥상, 빕스, 스파오, 에이랜드, 슈마커, 네이처 리퍼블릭, 서울랜드, 알로, 보그헤어, 리챠드 프로헤어 13개 브랜드가 참여해 만 13∼18세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할인 혜택을 준다.

CGV의 경우 일반 2D 영화는 6천원에, 4DX와 스크린X 등 특별관은 2천원 할인된 가격에 관람하는 쿠폰을 제공한다. 극장 매점에서 학생증 또는 청소년증을 제시하면 콤보 메뉴를 3천원 할인받는다.

롯데시네마도 수능일부터 다음 달 20일까지 영화관 현장에서 수험표를 인증하는 수험생들에게 6천원에 영화를 보는 혜택을 준다. 또 인원수에 따라 최대 3천원까지 매점 상품을 할인해 준다.

내년 1월부터 6월까지 매월 1회씩 영화를 6천원에 보는 코드가 적힌 '웰컴 트웬티 카드'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수능 당일인 14일부터 17일까지는 영화 '82년생 김지영'을 5천원에 관람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메가박스에서도 14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수험표나 학생증을 제시하면 6천원(일반관)에 영화를 보고 대박콤보도 8천원에 산다.

fusion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1/13 10: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