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양산시, 컬링장 포함한 실내 빙상장 건립…2023년 준공

송고시간2019-11-13 09:53

경남 양산시청 전경
경남 양산시청 전경

[경남 양산시 제공]

(양산=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 양산시는 시내 명곡동에 컬링장을 포함한 실내 빙상장 건립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컬링 시설을 포함한 빙상장 건립은 경남에서 처음이다.

시는 사업비 370억원을 투입해 내년부터 관련 행정절차에 들어가 2023년 12월 준공할 예정이다.

빙상장은 동원과학기술대학교와 동면 법기터널 사이 부지에 들어선다.

쇼트트랙과 피겨, 아이스하키, 컬링 경기가 가능하도록 설계한다.

규모는 3만8천㎡ 부지에 지상 2층, 연면적 7천392㎡다.

주 경기장인 아이스링크 1면과 컬링장 2면이 설치된다.

관람석도 일반석 870석, VIP석 60석 등 총 930석 규모로 공인규격을 갖춘다.

시는 빙상장이 완공되면 양산에덴밸리 리조트 스키장 등과 시너지 효과를 내 양산이 동계 스포츠 중심지 중 하나로 떠오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일반인 등을 대상으로 스포츠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지역 운동 시설과 연계해 외부 전지훈련팀을 유치하는 등 스포츠 마케팅도 강화할 방침이다.

양산시 관계자는 "최근 설치한 야외 스케이트장과 썰매장이 큰 호응을 얻어 실내 빙상장 건립을 추진하게 됐다"며 "빙상장이 주민 복지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