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보] 여야, '19일 본회의 개최' 합의…데이터3법 처리할듯

송고시간2019-11-12 12:16

문희상 의장,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
문희상 의장,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문희상 국회의장이 12일 오전 국회에서 교섭단체 원내대표들과 회동하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원내수석부대표,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문 의장,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 자유한국당 정양석 원내수석부대표.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김여솔 이은정 기자 =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은 12일 민생법안 처리를 위해 오는 19일 국회 본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자유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의장실에서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열린 정례회동에서 이 같은 정기국회 일정에 합의했다.

이 원내대표는 회동 후 기자들과 만나 "19일 오후 2시 본회의를 열어 비쟁점법안 120여개를 처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처리할 법안 중 특별한 것은 데이터 3법 관련 법안으로, 3개 다 할 수 있을지 2개만 할지는 진행해봐야 할 것"이라며 "가능하면 11월 말쯤 본회의를 한 번 더 열어 나머지 법안을 더 처리하는 것을 추후 논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