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전교육청 내년 예산안 2조2천397억원 편성…전년 대비 5.3%↑

고교 무상교육 확대 480억원, 중·고 신입생 교복 지원 86억원
대전시교육청
대전시교육청[대전시교육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2020년 예산안 2조2천397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본 예산보다 1천117억원(5.3%) 증가한 규모다.

주요 편성 내용은 고교 2·3학년까지 고교 무상교육 확대에 따른 공립수업료 감면분 230억원, 사립 수업료 145억원, 공사립학교 학교운영지원비 78억원, 교과서 구입비 27억원 등 모두 480억원을 반영했다.

건강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석면 교체와 내진보강 등 안전제고 409억원, 학교 다목적강당 시설비 201억원, 공기청정기 임차비 등 공기 질 개선 44억원, 급식기구 교체와 확충 19억원 등을 각각 편성했다.

학교 신설비 569억원, 교실 증·개축 111억원, 노후시설 환경개선 706억원, 학교 공간혁신 27억원 등도 배정했다.

교육복지를 위한 예산으로는 누리과정 1천175억원, 무상급식비 1천226억원, 중·고교 신입생 교복 지원 86억원, 방과후학교 자유수강권 67억원, 초등돌봄교실 운영 지원 239억원 등을 편성했다.

예산안은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12월 13일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정회근 대전교육청 기획예산과장은 "투자 효과가 낮은 교육정책사업과 유사·중복 사업을 폐지하거나 통합·축소하고, 무상교육 등 교육의 공공성 제고를 위한 예산지원 확대에 중점을 뒀다"고 밝혔다.

min365@yna.co.kr
(계속)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1 14: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