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노총 국회 앞 집회 불법행위, 경찰 내사 착수

취재기자 폭행 사건 피의자 특정하는 작업도 진행
거리로 나온 노동자들의 외침
거리로 나온 노동자들의 외침(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마포대교 남단 여의대로에서 열린 전태일 열사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에서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조합원들이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부르고 있다. 2019.11.9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경찰이 민주노총의 지난 주말 국회 앞 집회에서 불법행위가 있었는지를 확인하는 내사에 착수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11일 "당시 집회에서는 사전에 신고된 내용과 달리 시위대가 여의도 국회대로 전 차로를 점거했다"며 "주최 측에 일반교통방해, 집회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소지가 있는지 채증 자료를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또 "당시 현장에서는 취재 기자가 시위대에 폭행당했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며 "이 폭행 사건은 집회 불법행위와 별개로 채증 자료를 분석해 피의자를 특정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민주노총은 9일 여의도 마포대교 남단에서 '전태일 열사 정신 계승 2019 전국노동자대회'를 열었다.

민주노총은 '국회 정문 앞 국회대로 직전까지' 행진을 신고했으나 실제 집회 참가자들은 국회 쪽으로 행진하면서 국회대로를 점거했다. 이들은 국회 진입을 시도하면서 이를 막는 경찰과 충돌하기도 했다.

투쟁 외치는 김명환 위원장
투쟁 외치는 김명환 위원장(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김명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위원장이 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마포대교 남단 여의대로에서 열린 전태일 열사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에서 대회사를 하고 있다. 2019.11.9 yatoya@yna.co.kr

현재 집회·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된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이 다시 수사 대상이 될지도 관심이 쏠린다.

김 위원장은 앞서 3∼4월에도 국회 앞 집회에서 불법행위를 주도한 혐의로 구속됐다가 구속적부심을 거쳐 석방됐다.

경찰은 "단순히 단체의 대표자가 집회 '주최자'가 되는 것은 아니다"라며 "도로 점거 등 불법 행위 당시에 이를 주도한 집회 주최자가 누구인지 채증 자료를 통해 면밀히 분석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1 10: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