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신한카드, 카자흐스탄서 대안신용평가 시스템 가동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신한카드는 카자흐스탄 법인인 신한파이낸스에 모바일 데이터 기반의 대안신용평가 시스템을 열었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지난 3월 대안신용평가를 개발하는 핀테크 기업인 '크레파스'와 함께 금융위원회의 '지정대리인' 제도에 선정된 사업이다.

대안신용평가란 금융거래 데이터의 축적과 공유가 불충분한 환경에서 거래정보, 웹로그 등 비금융 데이터와 디지털 신기술 등을 활용해 고객의 신용도를 판단하는 새로운 신용평가 기법을 말한다.

이번 시스템은 신한파이낸스가 개발한 대고객 앱에 데이터를 수집·가공하는 기능을 탑재해 얻은 정보를 현지에 맞는 신용평가 모델로 재개발·검증한다. 고객의 동의를 얻어 모바일 기기 사양, 블루투스 연결 이력, 문자메시지(SMS) 송수신 횟수 등 이용 패턴 정보를 수집한다.

신한카드는 카자흐스탄을 시작으로 신흥시장에 진출한 해외법인에 대안평가 솔루션 도입을 확대할 계획이다.

noma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1 10: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