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오늘은 가래떡 데이' 충북 곳곳서 나눔 행사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충북도교육청과 도내 농업인 단체 등이 11일 농업인의 날이자 '가래떡 데이'를 맞아 떡 나눔 행사를 잇따라 펼쳤다.

[진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진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도교육청에 따르면 김병우 교육감은 이날 오전 청주의 한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가래떡 4상자와 20㎏짜리 쌀 10포대를 전달했다.

도교육청은 2014년부터 '가래떡 데이'에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가래떡을 전달하고 있다.

도교육청 직원들은 구내식당에서 가래떡 시식 행사도 했다.

청주 남일초등학교와 오송중학교는 가래떡을 급식으로 제공하고 가래떡 3행시 짓기 대회 등을 열어 농업의 중요성을 학생들에게 알렸다.

진천군 4-H연합회도 이날 오전 한국바이오마스터고등학교를 방문, 학생들에게 가래떡을 나눠주고 농업에 대한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음성군 4-H연합회는 등교하는 충북반도체고등학생들에게 가래떡을 나눠줬다.

이 가래떡은 군 4-H연합회의 공동 과제포에 학생들이 심은 벼를 수확해 만든 것이라고 음성군 농업기술센터는 설명했다.

농촌진흥청은 농업인의 날(11월 11일)을 알리기 위해 2006년부터 이날을 '가래떡 데이'로 지정해 홍보하고 있다.

yw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1 1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