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교보증권 "내년 코스피 2,000∼2,400 등락 전망"

코스피 (PG)
코스피 (PG)[제작 최자윤]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교보증권은 내년 코스피 예상 등락 범위(밴드)를 2,000∼2,400으로 11일 전망했다.

김형렬 리서치센터장은 "올해 상장기업의 실적 감소는 실망스럽지만 3분기 이후 삼성전자[005930]를 시작으로 이익 개선의 변화를 보이기 시작했고, 아직 반도체 가격 변화 징후는 발견되고 있지 않으나 전방산업의 설비투자(CAPEX) 회복 기대가 강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500대 대표기업의 내년 예상 영업이익은 121조원으로 올해보다 약 30% 증가할 것"이라며 "주요 섹터별로 보면 금융 섹터를 제외한 모든 산업의 실적 개선이 기대되며 특히 IT 섹터의 실적 회복이 가장 주목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김 센터장은 2021년 코스피 목표지수를 2,600으로 제시했다.

그는 "코스피 2,600은 상장기업 실적이 폭발적으로 증가하지 않고서는 도달할 수 없는 목표지만 꼭 실적만으로 주식시장이 작동하지는 않는다"며 "시장금리 상승과 주식투자 매력 회복, 신흥국 통화가치 상승, 중국의 개방적이고 포용적인 외교·안보 정책 변화 등이 충족되면 불가능하지 않다"고 진단했다.

ric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11 08: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