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항서 감독, 아세안축구연맹 '올해의 감독'상 수상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베트남의 국민 영웅으로 불리는 박항서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이 8일 아세안축구연맹(AFF)이 선정하는 '올해의 감독'으로 뽑혔다.

10개국으로 구성된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에서 가장 뛰어난 축구 대표팀 감독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박 감독은 이날 오후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 호텔에서 개최된 AFF 어워즈에서 '올해의 감독'상을 받았다.

박 감독의 지휘 아래 베트남 축구는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준우승을 시작으로 아시안게임 4강 신화와 10년 만의 AFF 스즈키컵 우승을 달성하는 등 연거푸 역사를 다시 썼다.

또 지난 1월 있었던 아시안컵에서는 12년 만에 8강에 진출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에서도 지난 9월 태국과 비긴 뒤 지난달 10일과 15일 각각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를 꺾었다.

이 같은 성과를 바탕으로 박 감독은 지난 7일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 역사상 최고 대우를 받으며 최장 3년(2+1)간 성인 대표팀과 올림픽 대표팀을 더 이끄는 것으로 재계약했다.

기자회견 하는 박항서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
기자회견 하는 박항서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연합뉴스 자료 사진]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1/08 22: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