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 교육단체 "자사고·외고, 일반고 전환 추진 환영"

자사고•외고 '시한부' 운명…일반고 전환 때 과제는 (CG)
자사고•외고 '시한부' 운명…일반고 전환 때 과제는 (CG)[연합뉴스TV 제공]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광주 교육단체인 학벌 없는 사회를 위한 시민모임은 8일 보도자료를 내고 자율형사립고와 외국어고, 국제고 등을 일반고로 전환하겠다는 정부 발표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시민모임은 "자사고 등은 설립 취지와 달리 고교 서열화를 심화시키고 경제적 능력에 따라 학생들을 줄 세웠다"며 "한국 교육 황폐화의 주범이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정부가 문제의식을 갖고 고교 체제 개편을 시작한 것을 환영한다"며 "이번 조치를 시작으로 국공립대 통합 네트워크, 공영형 사립대 정책 등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과 국정과제가 추진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광주 교사노조도 전날 입장문에서 "선제적으로 특권학교를 폐지하고 설립 단계에서 허가하지 않은 광주의 정책이 돋보이고 있다"며 "광주의 평준화 유지 강화 정책이 제대로 평가받게 됐다"고 환영했다.

이어 "이번 조치로 파괴된 교육 생태계가 복원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08 10: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