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원 내륙 영하권 '입동' 추위…철원 영하 3.4도

서리 내린 대관령
서리 내린 대관령[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겨울이 시작되는 입동(立冬)인 8일 동해안을 제외한 강원도 대부분 지역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졌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0분 현재 아침 기온은 철원 영하 3.4도, 화천 영하 2.7도, 홍천 영하 1.3도, 태백 영하 1.3도, 춘천 영하 1.2도, 영월 영하 0.8도 등이다.

동해안은 동해 5.5도, 속초 6.5도, 양양 6.7도, 강릉 7.3도, 삼척 7.7도를 기록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내륙 13∼15도, 산지 12∼14도, 동해안 16∼18도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내일(9일)까지 밤사이 복사냉각으로 기온이 떨어지고, 낮에는 일사로 인해 기온이 오르면서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 크겠다.

새벽과 아침 사이 산지와 내륙에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있어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1/08 06: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