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OANA 의장 "한반도 이슈 주시…文대통령 평화 노력 성공 기원"

OANA 대표단과 文대통령 접견…"가짜뉴스, 저널리즘 핵심가치 위협"
인사말 하는 아슬란 아슬라노프 OANA 의장
인사말 하는 아슬란 아슬라노프 OANA 의장(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아시아·태평양 지역 뉴스통신사들의 교류 협력체 아태뉴스통신사기구(OANA) 아슬란 아슬라노프 의장이 7일 대표단과 함께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 자리에는 조성부 연합뉴스 사장을 비롯해 OANA 17차 총회 참석을 위해 입국한 중국 신화, 일본 교도, 러시아 타스 등 28개국 32개 뉴스통신사(옵서버 3개사 포함) 대표단이 참석했다. 2019.11.7 city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임형섭 박경준 기자 = 아슬란 아슬라노프 아태뉴스통신사기구(OANA) 의장은 7일 "문재인 대통령의 평화 달성 노력이 성공하기를 진정으로 기원한다"고 말했다.

아제르바이잔 국영통신 아제르타즈(AZERTAC) 사장인 아슬라노프 의장은 이날 청와대 충무실에서 진행된 문 대통령과 아태뉴스통신사기구(OANA) 소속 통신사 대표들과의 접견 인사말에서 "기자로서 한반도 이슈를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아슬라노프 의장은 "OANA 정관에 따르면 그 설립 목적 중 하나가 국가 간 평화와 이해 실현"이라면서 "대통령님이 한반도 평화 진척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계신다는 것을 뉴스를 통해 익히 알고 있다"고 언급했다.

OANA는 아시아 및 태평양 지역 내 통신사 간 네트워크 구축 및 교류·협력을 위한 기구로, 연합뉴스는 7∼8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17차 총회를 주최한다.

아슬라노프 의장은 "이번 총회 주제는 '저널리즘의 새로운 도전, 기술혁신과 신뢰'라면서 "기술발전에 따른 뉴스통신사들의 도전과 기회를 집중적으로 논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슬라노프 의장은 "모든 뉴스통신사는 가짜뉴스와 오보가 끼치는 피해, 위험을 엄중히 우려하고 있다"면서 "가짜뉴스와 오보는 저널리즘의 핵심 가치를 위협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번 총회를 통해 OANA 회원사는 독자의 신뢰를 얻기 위해 가짜뉴스(대응)에 대한 협력 방안을 함께 논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honeybee@yna.co.kr, hysup@yna.co.kr,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1/07 16: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