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카오 3분기 영업익 93%↑…"카톡 광고·콘텐츠 등 수익 확대"(종합)

매출 7천832억·영업이익 591억…카톡 관련 사업 매출 52% 증가
카카오 3분기 영업익 93%↑…"카톡 광고·콘텐츠 등 수익 확대"(종합) - 1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카카오가 올해 3분기 주력 사업인 카카오톡 광고와 콘텐츠 판매 호조 등에 힘입어 실적 상승세를 이어 갔다.

카카오[035720]는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매출 7천832억원, 영업이익 591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1% 늘며 역대 최대를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93% 증가하며 2015년 이후 가장 많았다.

카카오는 "구조적으로 내실 있는 건강한 성장을 이뤄냈다"며 "카톡 비즈보드(톡보드·대화 목록 내 광고)를 중심으로 한 수익 확대와 유료 콘텐츠의 지속적 성장, 신사업 부문의 매출 증가세가 가속화되며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고 밝혔다.

[카카오 제공]
[카카오 제공]

매출을 부문별로 보면 플랫폼 부문은 전 분기 대비 7%,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한 3천507억원을 기록했다.

카카오톡 관련 사업인 '톡비즈' 부문은 톡보드 확대 및 카카오톡 기반 메시지 사업의 견조한 성장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한 1천624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포털 부문은 광고 비수기 영향으로 전 분기 대비 8% 하락했으나, 광고 플랫폼 카카오모먼트 및 검색 광고 고도화로 전년 동기 대비 9% 성장한 1천261억원을 기록했다.

신사업 부문 매출은 전 분기 대비 22%, 전년 동기 대비 105% 증가한 623억원이다. 카카오페이의 온라인 결제처 확대와 금융상품 기반 매출 증가, 모빌리티의 대리운전 서비스 매출 증가 등의 가파른 성장세 영향이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4천324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6%, 전년 동기 대비 25% 성장했다. 유료 콘텐츠는 카카오페이지와 픽코마의 국내외 이용자 및 거래액 성장세에 힘입어 전 분기 대비 13%, 전년 동기 대비 52% 성장한 919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카카오 판교 사옥 모습
카카오 판교 사옥 모습[카카오 제공]

음악 콘텐츠 매출은 전 분기 대비 5% 증가,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한 1천515억원, 게임 콘텐츠는 전 분기 및 전년 동기 대비 유사한 수준인 990억원을 기록했다.

지적재산(IP) 비즈니스·기타 부문 매출은 전 분기 대비 10%, 전년 동기 대비 79% 증가한 901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 영업 비용은 전 분기 대비 5% 증가, 전년 동기 대비로는 27% 증가한 7천241억원이다.

카카오는 카카오톡을 중심으로 한 비즈니스 플랫폼 사업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톡보드는 10월 오픈 베타 테스트를 통해 광고주와 업종을 확대하며 모바일 광고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있다"며 "장기적으로는 카카오톡만이 차별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챗봇 및 다양한 랜딩 페이지, 비즈니스 솔루션과 결합해 비즈니스 플랫폼으로서 카카오톡의 가치를 높여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콘텐츠 사업의 해외 진출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현재 유료 콘텐츠 사업이 진출한 일본·인도네시아를 넘어 내년에는 동남아 전역으로 진출할 계획이다. 올해 전체 콘텐츠 거래액 달성 목표는 지난해보다 48% 증가한 4천300억원이다.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07 08: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