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조원대 주식부호 21명…올해 주식재산 증가율 1위는 김범수

주가 등락 따라 희비 엇갈려…카카오 주가 39% 상승
김범수 카카오이사회 의장
김범수 카카오이사회 의장지난 9월 26일 서울 성동구 한양대학교에서 열린 '미래를 여는 시간' 제8회 교육혁신 포럼에서 김범수 카카오이사회 의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9.9.26
[아쇼카 한국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국내 상장사 주식을 1조원어치 이상 보유한 주식부호는 21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3일 재벌닷컴이 국내 상장사 대주주와 특수관계인이 보유한 주식 가치를 지난 10월 말 종가 기준으로 평가한 결과 21명이 1조원어치 이상의 주식을 보유했다.

이들이 보유한 주식 평가액은 총 61조4천3억원이었다.

부동의 주식부호 1위는 이건희 삼성전자[005930] 회장이다. 그의 보유주식 가치는 16조646억원으로 지난해 말보다 2조4천357억원(17.9%) 더 늘었다.

이 회장이 보유한 삼성전자 주식(지분율 4.18%)과 삼성전자우[005935], 삼성물산[028260], 삼성생명[032830], 삼성SDS 주식 가운데 특히 삼성전자 주가가 올해 들어 31.76%나 오른 덕분이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 주식 지분 0.70% 등을 보유한 이재용 부회장의 주식 재산도 지난해 말(6조6천억원)보다 4.4% 불어난 6조8천911억원이다.

이건희 회장의 부인으로 삼성전자 주식 지분 0.91%를 보유한 홍라희 전 리움 관장의 주식 재산도 올해 들어 6천336억원(30.2%) 늘었다.

그러나 삼성전자 지분을 갖지 못하고 삼성물산과 삼성SDS 지분만 보유한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의 주식 재산은 작년 말보다 각각 651억원(3.8%)씩 줄었다.

주식부호 순위 3위인 서경배 아모레퍼시픽[090430]그룹 회장의 보유주식 가치는 아모레퍼시픽그룹(아모레G)의 주가가 올해 들어 17.33% 오른 영향으로 작년 말보다 4천132억원(9.0%) 늘었다.

[재벌닷컴 제공]
[재벌닷컴 제공]

현대차[005380]그룹 정몽구 회장과 정의선 수석부회장의 주식 재산도 작년 말보다 각각 2천87억원(5.7%), 3천854억원(19.2%) 증가했다. 이들이 보유한 현대모비스[012330]와 현대글로비스[086280]의 주가가 올해 각각 26.25%, 17.96% 오른 덕이다.

보유주식 평가액이 가장 큰 비율로 늘어난 부자는 김범수 카카오[035720] 이사회 의장이다. 카카오 주가는 올해 들어 39.40% 올라 코스피 대형주 가운데 주가 상승률 1위를 달리고 있다. 이에 따라 카카오 주식 지분 14.92%를 보유한 김 의장의 보유주식 가치는 작년 말보다 4천818억원(37.4%) 불어난 1조7천708억원이다.

네이버(NAVER[035420]) 역시 올해 주가가 33.87% 오르면서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투자책임자(GIO)의 주식 재산도 작년 말 7천565억원에서 현재 1조140억원으로 2천575억원(34.0%) 늘었다.

반면 올해 들어 주가가 크게 부진한 셀트리온[068270]의 서정진 회장은 보유주식 평가액이 작년 말보다 9천617억원(25.4%)이나 줄면서 주식부호 순위가 6위(2조8천300억원)로 두 계단 내려왔다.

이재현 CJ그룹 회장도 주식 지분 42.07%를 보유한 CJ의 주가가 올해 들어 31.61% 하락하면서 주식재산이 5천142억원(31.0%) 줄었다.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03 06: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