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외교부 "징용판결 건설적 해법 찾기 위해 日과 소통 지속"

송고시간2019-10-29 15:57

외교부 "징용판결 건설적 해법 찾기 위해 日과 소통 지속" - 1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정아란 기자 = 외교부는 29일 강제징용 배상판결 등으로 인한 한일갈등 상황에 대해 "사법부의 결정을 존중하고 피해자가 구제를 받고 또 양국관계를 고려하면서 해법을 일본측과 찾는 데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한일갈등을 해소할 해법과 관련, "건설적 방안, 이런 방향을 향해서 소통을 지속하고 있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하지만 갈등 해법으로 일본 정부가 구상한 경제기금설립안이 부상하고 있다는 일본 언론 보도에 대해선 "사실이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외교부 당국자는 기자들과 만나 '일본으로부터 다른 제안은 없었느냐'는 질문에 "제안이 오가는 상황으로 보는 것은 맞지 않는다"면서 "(지금은) 간극을 좁혀나가고 기본 입장을 갖고 해법을 찾으려 노력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현재까지 공식적인 안은 지난 6월에 한국이 제안한 '1+1'(한일기업이 자발적으로 기금을 조성해 위자료 지급)안 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30일로 일본 전범기업에 대한 강제징용 대법원판결이 나온 지 꼭 1년이 되는 데 대한 정부 입장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없다"고 답했다.

transil@yna.co.kr

ai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