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연천서 돼지열병 감염 멧돼지 폐사체 또 발견…민통선 밖

지금까지 16번째…방역 1차 울타리 추가 설치키로
전방 야생멧돼지 ASF 검출 (PG)
전방 야생멧돼지 ASF 검출 (PG)[권도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경기도 연천 민간인 출입통제선(민통선) 밖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감염된 멧돼지 폐사체가 또 발견됐다.

ASF에 감염된 멧돼지 폐사체 발견은 이번이 16번째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이달 27일 경기도 연천군 연천읍 와초리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29일 밝혔다. 폐사체 발견 장소는 민통선 밖 3.5㎞ 지점이다.

이 폐사체는 주민이 발견해 연천군에 신고했고 연천군은 표준 행동 지침에 따라 시료를 채취해 환경과학원으로 보냈다. 환경과학원은 시료 분석을 거쳐 ASF 확진 판정을 내렸다.

이에 따라 멧돼지 폐사체의 ASF 바이러스 검출은 모두 16건으로 늘었다. 이들 폐사체는 모두 경기도 연천, 파주, 강원도 철원 등에서 발견됐다.

이 가운데 민통선 밖에서 발견된 것은 이번을 포함해 3건이다. 이달 15일에는 민통선 밖 900m 지점에서, 19일에는 3㎞ 지점에서 ASF에 감염된 멧돼지 폐사체가 발견됐다.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멧돼지 폐사체 발견 현황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멧돼지 폐사체 발견 현황[국립환경과학원 제공]

이번에 멧돼지 폐사체가 발견된 곳은 방역 당국이 설치 중인 2차 울타리 안이지만, 이미 설치된 1차 울타리 밖이다. 정원화 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조속히 1차 울타리를 추가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ljglo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29 09: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