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박준영 변호사 "재심 청구하면 이춘재는 법정에 서게 될 것"

송고시간2019-10-27 13:18

(서울-=연합뉴스) 화성연쇄살인 8차 사건의 범인으로 특정돼 20년간 '억울한 옥살이'를 했다고 주장해온 윤모(52) 씨가 경찰에 나와 12시간 동안 참고인 조사를 받았습니다.

윤 씨는 27일 오전 1시께 박준영 변호사와 함께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냈는데요.

윤 씨는 재심을 통한 보상에 관한 질문에는 "돈이 문제가 아니고 명예가 중요하다"며 "잃어버린 인생을 다시 찾기는 어렵고 그 20년을 누가, 어떻게 보상하겠나"라고 반문했습니다.

박 변호사는 적절한 시점에 이 사건 재심을 청구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는데요.

그는 "그러면 이춘재는 법정에 설 수밖에 없고 자신의 범행을 구체적으로 털어놓는 시간이 분명히 올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영상] 박준영 변호사 "재심 청구하면 이춘재는 법정에 서게 될 것" - 2

haeyou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